세줄 요약.

1. 건강하고 사랑스럽게 자라준 아들이 대견함
2. 누가 모래도 일등공신 와이프 인정
3. 부모님들의 희생에 대한 감사와 죄송스런 마음

번외 (메인보다 김)
- 아들이 자라는것을 바라보며, 착하게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지만, 현실은 그러지 못함에 대한 반성
- 사소한 것에도 감사하고 겸손하게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지만, 현실은 그러지 못함에 대한 반성
- 얼마전 와이프와 단둘이 여행을 다녀오면서, 아들이랑 함께 여행하지 못함에 대한 깊은 아쉬움과 아들과 함께할 여행에 대한 설레임/기대감
- 부모님들(장모님/장인어른/엄마/아부지)에게 나도 와이프도 소중한 아들 딸이겟지.... 내가 그러한 것처럼, 
   당신들도 내가 느끼는것 이상으로 아들/딸(나와 와이프)과 함께 무언가를 하고 싶은 마음이 크시겠지....(현실은 외면)


저작자 표시
신고
Creative Commons License

'끄적끄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프롤로그 Part 1  (0) 2014.03.18
일년에 한번 쓸까 말까하는 일기 - 23 OCT 2013  (0) 2013.10.23
아들의 두번째 생일을 돌아보며...  (0) 2012.07.04
Code review에 대한 단상  (2) 2012.03.17
돌아보기.....  (0) 2012.02.17
세가지 노력  (0) 2011.08.29
Posted by rookiejava


티스토리 툴바